살 '22kg' 빼더니 몰라보게 홀쭉해진 샘 해밍턴 근황

인사이트쥬비스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다이어트에 성공한 방송인 샘 해밍턴이 쏙 들어간 뱃살을 자랑했다.


16일 한 다이어트 업체는 샘 해밍턴의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다이어트 전 샘 해밍턴은 튀어나온 뱃살로 인해 바지가 꽉 꼈지만, 지금은 배가 홀쭉해져 훈훈한 모습을 뽐냈다.


특히 그는 날렵한 턱 선과 함께 뚜렷한 이목구비를 과시해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인사이트쥬비스


인사이트Instagramr 'samhammington'


샘 해밍턴은 과거 다이어트 실패 후 120kg까지 체중이 불어나며 건강 악화가 찾아왔고,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마지막 다이어트에 도전하게 됐다고 한다.


다이어트 1개월 만에 14kg을 감량하며 놀라움을 안긴 샘 해밍턴이 이번에는 98kg의 체중을 공개하며 두 자릿수 진입 소식을 전했다.


샘 해밍턴은 "체중이 두 자릿수로 내려간 게 5년 만에 처음이다. 체중이 두 자릿수로 내려가니 몸도 너무 가벼워지고 컨디션도 좋아지는 것 같다"며 두 자릿수 체중 진입에 대한 기쁨을 전했다.


40kg 이상 감량해 건강한 아빠의 모습을 아이들에게 보여주는 것이 목표라고 전한 샘 해밍턴은 이제 목표까지 반 정도 남았다며 이번에는 꼭 목표 체중까지 감량해 완벽하게 변신한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다이어트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샘 해밍턴은 아들 윌리엄, 벤틀리와 함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인사이트쥬비스


인사이트Instagramr 'samhammingto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