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원사격 해주떼염♥"···'배그' 같이 하자고 조르며 짱귀 '애교' 부리는 오마이걸 아린

인사이트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최근 걸그룹 브랜드 평판 1위에 오르며 대세로 떠오른 오마이걸 아린.


그의 목소리를 인기 게임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에서 들을 수 있게 됐다.


14일 펍지주식회사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이 오마이걸 아린과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했다고 밝히며, 영상 한편을 공개했다.


'7월 신규 오마이걸 아린 퀵보이스 출시'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에는 상큼 발랄한 목소리로 퀵보이스 녹음을 진행하는 아린의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아린은 열정을 드러내며 '페스티벌 치어리더'와 '코알라 소녀', '레인보우 래빗' 세 가지 캐릭터의 목소리를 녹음했다.


그는 "세 캐릭터 중 아린의 원픽은 무엇이냐?"란 질문에 잠시 고민하더니 "귀엽고 그런 것도 좋지만... 저는 레인보우 캐릭터를 녹음할 때 저 아린 자체를 녹음했기 때문에 저랑 가장 잘 어울리지 않았나 생각한다"라고 답했다.


아린이 애교섞인 목소리로 애정을 듬뿍 담아 녹음했기에, 그의 팬들이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을 더 흥미롭게 즐길 것으로 보인다.


한편, 아린이 직접 녹음한 '페스티벌 치어리더' 보이스카드와 스킨은 이달 말까지 게임 내 상점 스페셜 상자로 획득 가능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