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면허·뺑소니 사고' 내고 도망간 10대 '추격전' 끝에 붙잡은 자동차동호회 회원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면허도 없이 추돌 사고를 내고 달아난 10대가 현장에 있던 시민들에게 붙잡혔다.


11일 경북 포항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15분쯤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인근 도로에서 A(17)군이 몰던 SM5 승용차가 앞에서 신호를 대기하던 택시를 들이받았다.


하지만 A군은 사고를 수습하기는커녕, 급하게 후진을 하더니 중앙선을 넘어 달렸다. 정지신호까지 무시하고 그대로 현장에서 달아났다.


그러나 현장에 있던 차량 동호회 회원들이 서둘러 차에 올라타 뒤쫓기 시작하면서 상황은 뒤바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A군은 200m도 가지 못하고 동호회 회원들의 추적에 결국 도주를 멈췄다.


경찰 조사 결과 A군은 운전면허를 취득할 수 없는 미성년자인 것으로 드러났다.


한 동호회 회원은 "계속 브레이크도 없이 가기에 저러다가 사람이라도 치면 어떻게 하지 했는데, 보니까 사람은 다행히 안 건너서. 저도 일단 계속 경적 누르고 (뒤쫓았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차는 지인으로부터 빌렸다고 하는데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YouTube 'MBCNEW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