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 앞에서 엉덩이 들고 화끈한 '트월킹' 추고 있는 퀸 와사비X이영지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queenwasabii_official'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가수 퀸 와사비가 이영지, 효크포크와 함께 모교 앞에서 파격적인 트월킹을 선보였다.


지난 10일 퀸 와사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빵댕몬 엉덩이 털다 모교에서 쫓겨남ㅋ"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개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이화여자대학교 문 앞에서 아찔한 춤사위를 뽐낸 퀸 와사비, 이영지, 효크포크의 모습이 담겼다.


이화여자대학교는 교육공학과 출신인 퀸 와사비의 모교이기도 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queenwasabii_official'


이들은 정문으로 보이는 곳에서 요즘 유행하는 트월킹을 선보여 시선을 강탈했다.


금색 핫팬츠를 입은 퀸 와사비는 주위 시선은 아랑곳하지 않고 바닥에 엎드린 채 엉덩이를 신나게 흔들었다.


이어 퀸 와사비는 물구나무를 서서도 화끈한 트월킹을 췄고, 이영지는 그녀의 엉덩이를 마구 때리며 흥을 북돋았다.


세 사람의 화끈한 퍼포먼스를 접한 주변 사람들은 카메라로 이들의 모습을 담으며 환호성을 질렀다.


한편, 퀸 와사비는 Mnet '굿걸: 누가 방송국을 털었나'에 출연해 파격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단숨에 주목을 받은 인물이다.


인사이트Instagram 'queenwasabii_official'


인사이트Instagram 'queenwasabii_officia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