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4 24℃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4 24℃ 전주
  • 26 26℃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32 32℃ 제주

27년 만에 귀 뚫다가 겁먹고 얼굴 찌푸리며 오열한 '세젤귀' 혜리

걸스데이 혜리가 생애 첫 귀뚫기에 도전해 팬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인사이트YouTube '혜리'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걸그룹 걸스데이 혜리가 태어나 27년 만에 처음으로 귀를 뚫었다.


지난 10일 혜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혜리'를 통해 귀를 뚫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날 혜리는 생애 처음으로 귀를 뚫는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27년 동안 뚫을 필요성을 느끼지 못했다는 혜리는 "아직 한 번도 뚫지 않은 '생귀'"라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혜리'


이어 시술실에 들어선 혜리는 "진짜 무섭다"며 기겁하더니 어떤 귀걸이를 하겠냐는 물음에 "쿨톤이라 실버를 하고 싶다"고 밝혀 웃음보를 건드렸다.


드디어 귀를 뚫기 시작한 혜리는 진짜로 울기 시작해 안쓰러움을 샀다.


그러더니 귀를 뚫었다는 시술사의 말을 들은 혜리는 "잉?"이라며 아무 고통이 없었다고 전해 폭소를 유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혜리'


시술을 마친 혜리는 "27년 만에 귀를 뚫었다. 스스로가 대단한 것 같다"라면서 "눈 깜짝할 새에 끝났다. 하지만 더 뚫고 싶진 않을 것 같다. 아직 아프다"라고 말했다.


27년 만에 귀를 뚫은 혜리를 하단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혜리가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혜리'는 현재 76만여 명의 구독자를 보유 중이다.


YouTube '혜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