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겸의 '피나치공' 먹방 영상 찾아온 본사 매장 담당자가 점주들 대표해 남긴 댓글

인사이트YouTube '보겸 BK'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유튜버 송대익의 '주작방송'으로 브랜드 이미지에 타격을 입었던 '피자나라 치킨공주'. 


보겸은 이 피자나라 치킨공주 일명 '피나치공'의 피자와 치킨을 가지고 먹방을 찍었다. 이 영상의 조회수가 폭발하자 피나치공 담당자가 달려왔다. 


지난 3일 유튜버 보겸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보겸 BK'에 "피자나라치킨공주? 이거 뭔데 3일 동안 실검 1등이죠?"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날 보겸은 배달 온 음식을 맛보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배달 속도, 양, 맛 세박자가 맞아떨어진다며 극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보겸 BK'


또 보겸은 배달 온 피자의 조각 수를 세더니 송대익이 조작했던 영상처럼 단 두조각만 남겨두기도 했다. 배달원 칭찬, 튀김 옷 칭찬 등 '주작 방송'을 저격하는 멘트를 여러차례 날렸다.


보겸은 해당 영상 댓글창에 전국 피자나라치킨공주 점주들을 위해 전국 매장의 전화번호를 기입한 댓글을 달았다. 혹여나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점주들을 도우려한 것이다. 


이 가운데 자신이 피자나라치킨공주 매장의 담당자라는 한 누리꾼이 댓글이 관심을 모았다. 그는 "금번 모 BJ 영상으로 억울하고 속상해할 점주님들을 대신해 고개 숙여 감사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희 브랜드를 격려해주시는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인사를 드린다"며 "갑작스레 커진 많은 분들의 사랑과 관심에 보답해 드릴 수 있는 피나치공이되겠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YouTube '보겸 BK'


인사이트YouTube '송대익 songdaeik'


이어 "보겸님과 보겸님의 영상을 보신 구독자님들, 그리고 저희 브랜드를 아끼고 사랑해주는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해당 댓글은 누리꾼들의 큰 응원을 받았다. 누리꾼들은 "잘 마무리되길 바랍니다", "마음 고생 많으셨을텐데 힘내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유튜버 송대익은 지난달 2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피자나라치킨공주 배달원이 음식을 취식한 흔적을 발견했다고 '주작 방송' 영상을 게시했다.


이로 인해 브랜드 이미지에 심각한 타격을 입은 피자나라치킨공주 측은 지난 3일 송대익을 고소했다.


YouTube '보겸 B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