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CGV 알바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광주광역시 북구에 위치한 CGV 광주용봉점 미소지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CGV 광주용봉점은 임시 휴업에 들어갔다.


지난 3일 CGV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알렸다.


CGV에 따르면 광주용봉점에서 근무하고 있는 미소지기가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시스


현재 방역당국의 역학조사가 진행 중으로 확진자의 세부 동선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해당 확진자는 기존 확진자의 아들이며 지난 1일 가래, 인후통 등 증상이 발현돼 2일 검체 검사를 받았고 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 판정 직후 그는 빛고을전남대병원에 긴급이송됐다.


CGV 측은 "해당 내용을 확인해 임시 휴업 후 긴급 방역을 실시한다"며 "방역당국 지침에 따라 고객님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후속 조치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4일 오전 8시 기준 광주시의 확진자는 총 96명이다. 이 중 32명은 격리해제됐고 64명이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인사이트CGV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