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감자'라 해도 믿을 거 같은 윌리엄의 오동통 '올챙이배'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방송인 샘 해밍턴의 아들 윌리엄이 오동통한 D라인으로 이모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28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함께 나들이를 나간 샘 해밍턴과 윌리엄, 벤틀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샘 해밍텅과 윌리엄은 다리를 다친 벤틀리를 카트에 태우고 밖으로 향했다.


더운 날씨에 지친 이들은 이어 수돗가를 발견했고 샘과 윌리엄은 등목을 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윌리엄은 등목을 위해 시원하게 상의를 탈의했고 볼록한 올챙이배를 자랑했다.


샘 해밍턴 또한 윌리엄의 배를 두드리며 "배기 왜 이렇게 나왔어?"라고 놀라워했다.


등목을 하기 전 윌리엄은 손으로 얼굴을 요란하게 만지며 준비 운동을 했다.


또한 윌리엄은 정체를 알 수 없는 춤으로 배를 출렁이며 시청자를 웃게 만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마침내 엎드려서 시원한 물을 온몸으로 맞은 윌리엄은 "완전 시원해"라고 소리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도 윌리엄은 혼자 물놀이를 한 것이 미안했는지 깁스를 한 벤틀리를 위해 바가지를 가지러 오겠다고 해 훈훈함을 전했다.


오동통한 올챙이배를 드러내며 유쾌한 댄스 실력을 선보인 윌리엄의 모습을 하단 영상에서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Naver 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