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X크리스탈' 섞어놓은 여신 미모 가져 데뷔하자마자 '대박'날 거 같은 신인 여배우

인사이트Instagram 's.eung.hee'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연예계 대표 미인으로 꼽히는 소녀시대 윤아와 에프엑스 크리스탈을 합친 듯한 미모를 자랑하는 배우가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최근 배우 김수현 소속사와 계약한 신인 배우 조승희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서는 조승희의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조승희는 윤아와 크리스탈을 합친 듯한 아름다운 비주얼로 시선을 압도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eung.hee'


잡티라곤 전혀 없는 매끈한 피부를 지닌 조승희는 청초한 분위기를 자랑한다.


그는 오똑한 콧날에 자기주장 강한 이목구비로 뭇 남성 팬의 마음을 훔친다.


긴 생머리로 청순한 느낌을 물씬 풍기는 그는 아우라마저 윤아와 크리스탈을 빼닮아 설렘을 안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eung.hee'


독보적인 미모를 지닌 조승희는 학창 시절에도 변함없는 비주얼을 자랑해 보는 이의 감탄을 유발한다.


윤아, 크리스탈과 똑 닮은 조승희의 모습에 누리꾼은 "깨끗한 느낌 좋다", "서예지도 닮은 듯", "여신 느낌 난다"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2002년생으로 올해 19세인 조승희는 최근 골드메달리스트와 계약을 맺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eung.he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