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로 힘든 택시기사 힘내라며 1분 거리 타고 '현금 10만원' 드린 철구

인사이트YouTube '철구형 (CHULTUBE)'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아프리카TV 인기 BJ 철구(이예준)가 '1분 거리'를 선뜻 데려다준 택시기사에게 감사의 의미로 현금 10만원을 건네며 훈훈한 광경을 연출했다.


지난 10일 철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1분 거리 택시타고 10만원 냈을 때 기사님 반응ㅋㅋ'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날 철구는 빕스에서 '혼밥'을 하기 위해 집을 나서 택시에 탑승했다.


철구의 집과 빕스는 고작 1분가량이 소요되는 짧은 거리였지만 택시기사는 선뜻 철구를 태웠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철구형 (CHULTUBE)'


택시에 탄 철구는 이내 기사에게 "요즘 코로나로 힘든데 장사 좀 어떠십니까"라고 물었다.


택시기사는 "사람이 많이 안 돌아다녀 힘들다"라며 경제적 고충을 토로했다.


그렇게 대화를 주고받던 철구는 내릴 때가 되자 기사에게 카드를 건네 결제를 요청했다.


인사이트YouTube '철구형 (CHULTUBE)'


그런데 철구가 건넨 카드의 결제가 되지 않아 시간이 지체됐고, 이에 철구는 양해를 구하고 바로 앞에 있는 현금인출기로 뛰어가 현금 10만원을 인출했다.


그리고는 이내 기사에게 돌아와 10만원을 선뜻 건넸다. 기사는 거듭 "이런 것 받으면 안 되는데"라고 사양했지만 철구의 강한 부탁으로 결국 현금을 받아들었다.


훈훈한 장면을 연출해낸 철구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역시 아프리카TV 대통령의 인품", "코로나로 다들 힘든데 이런 영상이 힘을 나게 해준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YouTube '철구형 (CHULTUB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