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3일부터 마포18번 마을버스 노선 연장 운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마포구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마포구가 상암동 주민들의 마을버스 및 지하철 접근성 향상을 위해 3일부터 마포18번 마을버스의 노선을 연장해 운행한다고 밝혔다.


상암월드컵파크 5~7단지 주민들은 기존 마포18번 마을버스를 이용하기 위해 도보로 10분 이상 걷거나 버스를 환승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마을버스 노선 연장으로 인근 주민들은 상암월드컵파크 7단지에서부터 디지털미디어시티역(지하철6호선, 공항철도)까지 한 번에 갈 수 있게 됐다.


3일부터 바뀐 노선에 따르면, DMC빌 정류소 이후 상암고등학교 정류소와 상암월드컵파크 6, 7단지 정류소가 새롭게 들어선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오전 6시부터 9시까지 통근시간에는 지하철역까지의 동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상암고등학교에서 상암중학교까지 구간을 직선으로 운행하는 마포18-1번 버스를 별도 배차해 주민들의 출근시간도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이번 마을버스 노선 변경과 관련해 한국스마트카드사와 지역 버스조합, 운수회사, 버스정류소 관리업체 등과 협력해 노선조정에 따른 이용자들의 혼란을 예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