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깡 신드롬' 비, 진짜 '새우깡' 모델로 발탁됐다

인사이트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깡 신드롬'을 일으키며 제2의 전성기를 맞은 가수 비가 새우깡 모델이 됐다.


4일 비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는 비가 농심 '새우깡'의 모델로 발탁됐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비가 1971년 출시된 스낵 '새우깡'의 모델로 발탁됐다. 많은 분들의 관심으로 이루어진 일이라고 생각돼 더 뜻깊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공개될 광고 역시 비와 대중들이 함께 만들어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GENIE MUSIC'


농심은 깡 열풍이 온라인에서 자연 발생했다는 점에 착안해 소비자가 직접 참여하는 방식으로 광고를 제작할 예정이다. 


농심은 새우깡과 깡 트렌드를 즐기는 영상을 응모하는 '새우깡 대국민 챌린지'를 추진하고 결과물을 활용해 비와 함께 광고를 만들 계획이다.


최근 스마트폰과 SNS 등 온라인상에서 유행하는 문화 요소와 콘텐츠를 의미하는 '밈(Meme)' 현상으로 시작된 '깡' 열풍은 비가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해 특유의 유쾌함을 뽐내며 더욱 뜨거워졌다.


여기에 반응한 대중들이 비를 새우깡 모델로 선정해달라고 요청하는 해프닝이 계속됐고, 결국 대중들의 요청이 실제 광고 모델 발탁으로 이어진 것.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대박! 진정한 광고 주인을 찾았다", "비 형님 새우깡 광고 기대됩니다", "요즘 대세는 정지훈"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인사이트Instagram 'hangout_with_yoo'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인사이트Instagram 'nongshim'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