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 나경은이랑 전화할 때 '세상 달달'한 목소리로 변하는 '사랑꾼' 유재석

인사이트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유재석의 반전 매력이 시청자들을 설렘으로 몰아넣었다. 


지난 3일 방송된 tvN '유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최근 프리랜서로 전향한 박선영 아나운서가 출연해 유재석, 조세호와 호흡을 맞췄다. 


이날 방송에서 유세호는 박 아나운서에게 "내 목소리가 달라지는 때가 언제냐?"라고 물었다. 


옆에 있던 유재석은 "사랑하는 사람에게 목소리가 달라질 수 있고"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의 말을 들은 조세호는 크게 공감하며 "(유재석이) 형수님이랑 전화할 때 목소리가 달라진다"며 맞장구를 쳤다. 


이어 박 아나운서가 "어떻게요? 높아져요?"라고 묻자 유재석은 직접 시범까지 보였다. 


유재석은 "응? 뭐해? 응~"이라며 "이렇게 나도 모르게 달라지더라고요"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짧은 한마디였지만 아내 나경은을 대할 때의 달달함이 그대로 느껴졌다. 


해당 장면을 본 누리꾼들은 "유느님 역시 스윗하다", "주변 동료들이 그렇게 달달하게 통화하신다고 하더라", "경은아 라고 부르는 거부터 달달 그 자체" 등의 반응을 보였다. 


Naver TV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