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2일) 하루 코로나 신규 확진자 49명 발생…총 1만 1,590명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코로나19 사태가 가라앉을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이 가운데 최근 발생 경로의 대부분은 종교시설을 포함한 다중이용시설 관련 확진자로 알려졌다. 


3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49명이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확진자 49명이 추가 확인되면서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1만 1,590명이 됐다.


49명 중 46명이 지역사회 감염이며, 3명이 해외유입 사례로 파악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사망자는 전날 대비 1명 늘어 총 273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발생한 지역감염 사례 중 대부분은 수도권에 집중되어 있는데, 종교시설 관련 감염 사례가 다수 포함된 것으로 추정되지만 아직 정확한 통계는 나오지 않았다.


방역당국은 신규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추가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한편 인천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 내 다중이용시설 운영자제 권고와 방역수칙 준수 조치를 발령했다.


조치는 종교시설·장례식장·예식장·콜센터·물류센터·노인요양시설 등 6개 시설에 적용된다. 


해당 조처는 오는 14일까지 적용되며, 위반 시 고발하고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손해배상까지 청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