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서 30대 여성 '묻지마 폭행'한 용의자 검거

인사이트YouTube 'SBS뉴스'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경찰이 지난달 서울역에서 30대 여성을 무차별 폭행한 용의자를 검거했다.


2일 경찰과 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조금 전 서울역 폭행 사건과 관련해 해당 용의자를 붙잡았다고 밝혔다.


용의자는 30대 초반의 남성으로 서울 동작구 상도동 거주지에서 검거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용의자는 26일 오후 1시 50분쯤 공항철도 서울역 1층에서 30대 여성과 어깨를 부딪치자 얼굴 부위를 무차별적으로 폭행한 바 있다.


인사이트YouTube 'YTN NEWS'


그 후 여성이 소리를 치자 황급히 장소를 떠났다. 여성은 왼쪽 광대뼈 부위가 함몰되는 등의 큰 부상을 입었다.


해당 사건은 피해자 가족이 SNS 등에 글을 올리면서 일파만파 퍼졌고 '여성 혐오 범죄'가 아니냐는 논란까지 일어났다.


한편 경찰과 처도 경찰은 목격자와 피해자 진술 등을 토대로 용의자의 동선 및 인상착의를 확인하고 검거에 성공했다.


용의자는 현재 서울역 특사경사무실로 압송되고 있으며 도착하는 대로 경찰과 철도경찰에 의해 정확한 폭행 경위 등을 조사받을 예정이다.


인사이트YouTube 'SBS뉴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