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때문에 난리인데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내일(1일) 개장 강행

인사이트해운대 해수욕장 / 뉴스1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해운대·송정 해수욕장이 내일(1일) 안전 개장한다.


31일 부산 해운대구는 다음 달 1일부터 해운대 해수욕장 일부 구간을 개장하고, 안전요원을 배치한다고 밝혔다.


개장되는 구간은 관광안내소~이벤트 광장까지 약 300m다. 부산소방본부, 해양경찰, 해운대경찰서 등 유관기관 직원 55명이 해변에 망루를 설치하고 안전·치안을 관리한다.


송정해수욕장도 안내소 앞 150m 구간을 개장하고 29명의 인력이 배치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구는 이달 중순 놀이 구역을 지정하면서 6월 한 달을 '안전개장 기간'이라고 명명했다. 예년 개장과는 차별을 두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구는 한 달 동안은 파라솔, 튜브를 설치하지 않는 등 피서객을 접객하기 위한 시설을 아예 하지 않아 앞선 개장과 다르다는 입장이다.


구 관계자는 "확진자 발생 시 보건소와 유기적으로 협력하도록 체계를 구축해놨다"면서 "관광시설 사업소 출입 시 발열 체크와 손 소독제를 쓰도록 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구는 또 백사장 호안 도로에 방문자가 명함을 넣을 수 있는 함을 해운대에 8곳, 송정에 3곳 마련했다.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하면 명함을 토대로 접촉자를 추적할 수 있다.


앞서 해양수산부는 지난 27일 해수욕장 이용객을 위한 방역 지침을 마련했다.


지침은 해수욕장 단체 방문 자제, 햇빛가림 시설물 사이 2m 이상 간격 유지, 타인과의 신체접촉이나 침 뱉기·코 풀기 주의, 샤워시설 이용 자제 등의 거리 두기 등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