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방은 합법적 불륜"···여 BJ 성희롱 발언으로 비난받고 있는 유튜버 '창현'

인사이트아프리카TV '철구형2↑'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240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 창현이 경솔한 발언으로 누리꾼들의 비판을 받고 있다.


지난 27일 아프리카TV BJ 철구는 새롭게 시작하는 '비글즈'의 크루를 모집하기 위해 인기 BJ 김민교를 섭외하는 방송을 진행했다.


방송에는 전 비글즈 멤버였던 BJ 창현이 등장해 김민교의 비글즈 크루 가입을 설득하면서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었다. 


이 과정에서 비글즈 크루의 장점을 언급하던 창현은 '합법적 불륜'이라는 부적절한 표현을 사용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아프리카TV '철구형2↑'


창현은 합류를 고민하는 김민교를 향해 "비글즈를 하면 합법적인 불륜을 저지를 수 있다"라는 발언을 했다.


이어 "본인이 보고 싶었던 여캠들도 전부다 볼 수 있다"라며 비글즈 합류를 적극 권유했다.


창현은 "김민교 씨 여자친구도 이런 건 방송으로 이해해 줘야 한다"라며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BJ 에디린까지 섭외가 가능하다고 큰소리쳤다.


해당 발언은 온라인을 통해 급속히 퍼져나가며 누리꾼들의 비판의 대상이 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song.cafe'


누리꾼들은 "지금 이게 무슨 발언인가요?", "마인드가 본인들이 갑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네", "발언 조심하셔야 할 듯"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일부 누리꾼들은 창현의 개인 유튜브 채널을 찾아가 "욕하는 댓글 전부 삭제하네", "이미지 스스로 망치네"라며 댓글 테러를 남기기도 했다.


창현은 이에 대해 아직 어떠한 입장도 표명하지 않은 상황이다.


한편 BJ 창현은 아프리카TV에서 철구와 함께 비글즈 크루로 활동하던 BJ다. 다양한 콘텐츠를 다루던 창현은 '길거리 노래방'으로 대박을 터트리며 240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 반열에 올라섰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