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오마이걸 아린이 푹 빠져있다는 세젤귀 '볼 콕' 애교

인사이트Naver 포스트 'WM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걸그룹 오마이걸 멤버 아린이 '볼 콕' 애교로 남심을 흔들었다.


지난 26일 WM엔터테인먼트 NAVER 포스트에는 '오마이걸과 함께라 더욱 설렜던 살짝 설렜어 활동 비하인드 1탄' 게시글이 올라왔다.


게시글 속에는 오마이걸의 활동기 비하인드 모습이 담겼다. 멤버 모두 화사한 스타일링으로 눈길을 끌었지만 그중에서도 아린은 나날이 예뻐지는 미모를 과시했다.


오마이걸의 신곡 '살짝 설렜어'는 트로피컬 풍의 신나는 곡으로, 멤버 개인 별로 귀여운 매력이 극대화된 곡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Naver 포스트 'WM엔터테인먼트'


아린은 곡 콘셉트를 완벽 이해한 듯 '과즙미' 터트리는 단발로 변신해 한껏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소속사 측이 공개한 비하인드 사진 속 아린은 청초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미모로 뭇 남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여기에 더해진 뽀얀 피부와 특유의 애교는 팬들의 심장을 뛰게 하기 충분했다.


그중에서도 아린은 손가락을 볼에 '콕' 짚고 사진을 찍는 '볼 콕' 애교를 선보여 이목을 끌었다.


이를 접한 누리꾼은 "아린이가 대세다", "볼 콕 애교 너무 귀여워", "존재 자체가 러블리함 그 자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아린이 속한 오마이걸은 지난달 '살짝 설렜어'로 컴백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Naver 포스트 'WM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