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 기르고 귀여운 '밤톨'에서 상남자 되어 돌아온 박서준

인사이트Instagram 'bn_sj2013'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박새로이 역을 맡으며 '밤톨 머리'로 변신했던 박서준.


그가 귀여움을 벗고 훈훈한 상남자 비주얼로 다시 돌아왔다.


25일 박서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새로운 헤어 스타일을 선보였다.


기존의 짧은 머리에서 조금 긴 상태로 무심한 듯 섬세하게 스타일링한 '완깐' 머리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bn_sj2013'


무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그의 모습에서 카리스마가 뿜어져 나온다.


여기에 오뚝한 콧날이 여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충분해 보인다. 짙은 눈썹 역시 그의 남자다움을 배가시킨다.


한편 박서준은 이병헌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드림'(가제)로 복귀를 준비하고 있다.


해당 영화에는 박서준 외에도 아이유, 김종수, 고창석 등 믿고 보는 배우가 총출동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bn_sj2013'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