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민규 측 "이태원 방문 깊이 반성...검사 결과 음성"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그룹 세븐틴 민규가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에 이태원을 방문한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18일 세븐틴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민규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중 사회적 규범을 지키지 못한 점에 대해 본인의 잘못된 행동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소속사는 "중앙방역대책 본부의 권고에 따라 해당 기간 내 방문한 사실을 확인한 직후 기침, 발열 등의 코로나19 증상은 없었으나 주변인에게 피해를 끼칠 것을 우려해 자발적으로 선별 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 결과 이후 자가 격리 및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진행해 왔다"고 했다.


소속사는 "당사 역시 소속 아티스트를 제대로 관리하지 못하여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하게 된 점에 대하여 깊이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min9yu_k'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업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어 소속사는 "애정과 관심을 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리며, 향후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본사는 소속 아티스트가 개인위생 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규범을 실천하도록 각별히 더욱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앞서 이태원에서 집단 감염 사태가 나오자 온라인상에는 유명 아이돌이 이태원에 방문했다는 글이 올라왔지만 유포자는 곧바로 허위사실이라며 삭제됐다. 


이날 한 매체는 방탄소년단 정국, 세븐틴 민규, 아스트로 차은우, NCT 재현이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이었던 지난 4월 25일 오후 이태원 음식점과 유흥시설 2곳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오후 현재 정국과 민규, 차은우 측은 공식 입장을 내고 이태원 방문 사실을 인정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하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플레디스 소속 아티스트 세븐틴 멤버 민규의 이태원 방문 관련 보도에 대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드립니다.


민규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중 사회적 규범을 지키지 못한 점에 대해 본인의 잘못된 행동을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또한 중앙방역대책 본부의 권고에 따라 해당 기간 내 방문한 사실을 확인한 직후 기침, 발열 등의 코로나19 증상은 없었으나 주변인에게 피해를 끼칠 것을 우려해 자발적으로 선별 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 결과 이후 자가 격리 및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진행해 왔습니다.


당사 역시 소속 아티스트를 제대로 관리하지 못하여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하게 된 점에 대하여 깊이 책임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애정과 관심을 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리며, 향후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본사는 소속 아티스트가 개인위생 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규범을 실천하도록 각별히 더욱 주위를 기울이겠습니다.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드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