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더 수호 '군입대' 전 다같이 모여 '단체 사진' 찍은 엑소 멤버들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엑소의 리더 수호의 군 입대를 앞두고 멤버들이 모두 모였다.


14일 엑소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입대하는 수호와 멤버들의 단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수호는 훈련소 입소를 앞두고 머리카락을 바짝 깎은 모습이었다.


수호를 배웅하기 위해 백현, 카이, 첸, 찬열, 세훈 등의 멤버들은 다정하게 수호와 딱 붙어 사진을 찍었다.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Instagram 'weareone.exo'


멤버들은 장난스럽게 수호의 머리에 손을 대기도 했다.


한편 이날 입대하는 수호는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배치될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써 수호는 지난해 입대한 시우민 및 디오에 이어 엑소에서 세 번째로 병역 의무에 나서는 멤버가 됐다.


이날 수호는 입대를 앞두고 인스타그램에 "WE ARE ONE EXO 사랑하자"라는 글을 올려 팬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