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교' 부리는 오마이걸 효정에게 '막말' 쏟아내며 상처 줬다는 전남친 일화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오마이걸 효정이 과한 애교 때문에 겪은 씁쓸한 일화를 언급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이세돌, 오마이걸 효정, 이국주,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효정은 눈을 뗄 수 없는 초강력 애교를 선보이며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MC 김구라는 효정에게 "예전에 타 방송에 나와서 애교의 원조라고 말하지 않았냐. 직접 작곡한 애교송도 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그는 김국진과 이세돌에게 직접 작사, 작곡한 애교송 '내꺼해'를 불러주며 치명적인 매력을 뽐냈다.


또 효정은 과한 애교 때문에 벌어졌던 과거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진짜 슬픈 얘기다. 데뷔 전에 만났던 남자친구가 있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효정은 "제가 모든 것에 열정적인 편이다. 애정표현도 굉장히 열정적으로 했는데 어느 날 남자친구가 많이 피곤했던 것 같다. 만나자마자 반가워서 애교를 부렸는데 '나 진짜 쉬고 싶어'라고 말하더라"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그는 "너무 충격받았다"라며 당시를 회상하며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해당 방송을 접한 누리꾼은 "너무 귀엽다", "전 남자친구가 잘못했다", "보기만 해도 상큼하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효정이 속한 오마이걸은 지난 27일 7번째 미니 앨범 '논스톱'(NONSTOP)의 타이틀곡 '살짝 설렜어'를 발매했다.


오마이걸은 해당 음악으로 데뷔 후 첫 차트 올킬을 달성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