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사' 안지영 "우지윤 탈퇴 '불화' 때문이라는 루머, 너무 속상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멤버였던 우지윤의 탈퇴에 관한 심정을 털어놨다.


지난 13일 방송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전직 바둑기사 이세돌, 오마이걸 효정, 개그맨 이국주 그리고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출연했다.


지난 4월 볼빨간사춘기는 우지윤의 탈퇴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날 안지영은 우지윤에 관해 "고등학교 친구"라며 "데뷔 때부터 지금까지 4년간 (팀으로) 함께 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그는 우지윤이 공식 탈퇴를 선언하기 전 "4년간 너무 많이 달려와 쉬고 싶다는 말을 많이 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잠시 휴식을 취한 뒤 새 길을 걷게 될 우지윤에 안지영은 "도전을 즐기는 친구이기에 응원한다"면서 "언젠가 음악을 하면서 다시 한번 볼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이어 안지영은 우지윤의 갑작스러운 탈퇴로 인해 생겨난 불화설에 관해서도 언급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안지영은 "'사이 안 좋은 것 아니냐', '부당한 대우를 받은 거 아니냐', '빛을 못 봐서 그런거 아니냐'라는 루머가 많이 돌더라. 우리가 좋은 선택을 해서 가는 건데 불쌍한 사람을 만들고, 불화로 인한 탈퇴라고 억측을 하니 속상하고 화도 났다"고 속내를 내비쳤다.


그러면서 루머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강조한 안지영은 "사이가 안 좋거나 부당한 대우를 받은 게 아니다. 잘 지내고 있다"며 자신과 우지윤을 향한 응원을 계속 해줄 것을 부탁했다.


한편 안지영은 이날 진행한 새 미니앨범 '사춘기집Ⅱ 꽃 본 나비'를 발매기념 온라인 쇼케이스에서 우지윤의 탈퇴에 빈자리를 크게 느꼈다고 털어놨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Naver 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