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번방 운영자 '갓갓' 문형욱, 현재 모습 담긴 증명사진도 공개됐다

인사이트경북지방경찰청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텔레그램 성착취물 공유 대화방인 'n번방'을 처음 개설한 '갓갓'의 신상이 공개됐다.


아울러 경찰은 그의 최근 모습이 담긴 증명사진을 공개했다.


13일 경북지방경찰청은 오후 1시 신상공개위원회를 열고 '갓갓'의 신상 공개를 결정했다.


이에 따르면 갓갓은 경기 안성에 사는 24살 문형욱이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문형욱은 국립한경대학교 이공계열 4학년에 재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텔레그램 성착취물 공유 대화방의 시초격인 'n번방'을 처음 개설한 혐의를 받는다.


지난해 7월부터 갓갓을 추적해온 경찰은 지난 9일 오전 문형욱을 소환해 10시간가량 조사를 벌인 뒤 자백을 받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앞서 경찰은 11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다음날인 12일 법원은 갓갓이 도주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한편 문형욱은 경찰 수사망에 오른 뒤에도 "나는 절대 잡히지 않는다"며 자신했지만, 끝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 1366, 디지털성범죄피해자 지원센터 (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