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억원짜리 '한남더힐' 한채 부모님께 선물한 '월클' 방탄 진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방탄소년단 진이 국내 최고가 아파트 한남더힐 한 채를 부모님에게 선물했다.


11일 비즈한국에 따르면 진은 한남더힐 한 채의 본인 지분을 공동소유 중이던 부모에게 증여했다.


지난해 10월 진은 부모와 공동명의로 해당 아파트를 매입했다.


당시 거래가액은 42억 7,000만 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부동산등기부에 따르면 지난 4월 27일 진은 부모와 공동으로 소유하던 본인 지분을 전부 부모에게 증여했다.


이에 따라 진의 지분 35%는 아버지, 어머니에게 각각 17%, 18%로 나눠졌다.


이외에도 진은 지난해 7월 한남더힐의 다른 한 채를 매입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멤버들의 사생활과 관련된 부분은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답했다.​


한편 국내 최고가 아파트로 꼽히는 한남더힐은 방탄소년단 숙소가 있는 아파트로 유명하다.


인사이트한남더힐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