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럽 방문자 있는 육군학생군사학교서 코로나 확진자 '3명' 추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코로나19 국군격리시설인 충북 괴산의 육군학생군사학교에서 확진자가 3명 추가 발생했다.


11일 충북도에 따르면 지난 9일 이 학교에서 생활하는 군인 성모(21)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10일 류모(22)씨, 박모(19)씨, 위모(22)씨 등 3명이 추가 확진을 받았다.


이 학교에는 지난 7일 확진 판정을 받은 국군 사이버작전사령부 소속 모 하사의 접촉자 71명이 있다.


해당 하사 역시 서울 이태원 클럽 방문 후 확진 판정을 받은 인물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현재까지 접촉자 71명 중 4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상황이다.


추가 확진자 3명은 지난 8일 국군수도병원에서 이뤄진 검사에서는 '불분명' 판정을 받았다.


하지만 10일 괴산군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받은 재검사에서 양성으로 나타났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도 관계자는 "이들이 육군학생군사학교에서 격리 생활을 하고 있어 외부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들은 국방부가 격리 입원병원을 결정하는 대로 곧바로 이송될 예정이다.


한편 3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충북도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52명으로 늘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