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 피꼬막서 먹으면 '사망'할 수 있는 '패류독소' 검출됐다

인사이트마켓컬리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온라인에서 판매한 피꼬막 제품 일부에서 식중독 등을 일으킬 수 있는 패류독소가 검출됐다.


패류독소는 사람이 먹으면 식중독을 일으키거나, 심하면 호흡곤란 및 근육마비 등의 증상을 일으켜 사망에 이를 수 있다.


현재 판매된 피꼬막 제품은 긴급회수가 이뤄지고 있다.


지난 8일 해양수산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유통단계 피꼬막 1개 제품에서 패류독소가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됐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시스


해당 제품은 현재 판매를 중단하고 회수 조치하고 있다.


해수부와 식약처에 따르면 온라인 푸드 마켓 (주)컬리에서 판매한 피꼬막 제품 1개에서 패류독소가 기준치 0.8㎎/㎏를 초과한 1.4㎎/㎏ 가량 검출됐다.


해당 제품은 마켓컬리를 통해 약 12㎏가량 유통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섭취하지 말고 반품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현재 마켓컬리 측은 제품을 회수하고 있는 상태다. 관계자는 뉴시스에 "해당 제품에 대한 판매를 즉각 중단했다. 구매 고객에 관련 사실을 통보하고 회수 조치하고 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시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