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년 전 김태희 작품 '행인 역할'이었는데 '하바마'서 함께 투톱 주연 맡은 고보결

인사이트SBS '본격연예 한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17년 전 배우 김태희 작품에 행인으로 출연했던 고보결이 '하이바이, 마마!'를 통해 그와 다시 만난 소감을 전한다.


6일 방송되는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tvN '하이바이, 마마!'를 통해 탁월한 연기력을 인정받은 고보결과의 인터뷰가 그려진다.


이날 고보결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하이바이, 마마!'를 언급하며 대한민국 대표 미녀 배우인 김태희와 연기 호흡을 맞춘 소회를 전한다.


특히 그는 드라마를 시작하기 전부터 김태희와 특별한 인연이 있었다고 밝혀 궁금증을 모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본격연예 한밤'


고보결과 김태희는 17년 전 SBS '스크린'에서 한 번 만난 바 있다. 당시 고보결은 '행인' 역할로 보조 출연했다.


이에 고보결은 "엑스트라로 출연했을 당시 얼굴도 제대로 볼 수 없었던 선배인데 이번 작품을 통해 상대 배우로 다시 만나게 돼 감회가 새로웠다"는 소회를 전한다.


또한 고보결은 중학생 때부터 연기를 시작한 이후 100번가량의 보조 출연을 했다고 덧붙여 이목을 끌 예정이다.


속도보다는 방향성이 중요하다는 생각 아래 작은 역할도 마다하지 않았다는 고보결은 '취미 부자'라고 말하며 연기뿐 아니라 춤과 그림에도 소질이 있는 면모를 공개한다.


'하이바이, 마마!' 종영 후 뒷이야기부터 고보결의 다재다능한 매력이 담긴 '본격연예 한밤'은 이날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본격연예 한밤'


인사이트Instagram 'gobogyeol'


인사이트tvN '하이바이, 마마!'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