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탄 공주♥"···지금과 분위기 완전 딴판인 '여신' 김세정의 뽀시래기 시절

인사이트Instagram 'clean_0828'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걸그룹 구구단 멤버 세정이 어린이날을 맞아 자신의 어린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5일 세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렸을 때부터 나는 탄 공주"라는 글과 함께 어린이날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그리고 자신의 어린 시절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세정은 아이스크림을 맛있게 먹고 있다. 무엇보다 세정의 트레이드마크라고 할 수 있는 사랑스러운 반달 눈웃음이 그대로 드러나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clean_0828'


특히 사진 속 세정은 뽀얀 피부를 자랑하는 지금과는 달리 야외활동을 많이 한 듯 까맣게 탄 모습으로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를 접한 누리꾼은 "새까맣게 타도 이목구비는 지금이랑 똑같다", "예나 지금이나 예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재 세정은 잡티 하나 없는 뽀얀 피부에 또렷한 이목구비, 작은 얼굴을 자랑하며 '요정' 미모를 뽐내고 있다.


여기에 특유의 해맑은 웃음을 짓는 세정의 모습은 보는 이의 심박수를 수직 상승시켜 남심을 홀리고 있다.


한편 김세정은 최근 미니 앨범 '화분'을 발매, 솔로 활동을 펼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clean_0828'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