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형욱 "반려견은 보호자가 우울하면 같이 우울해한다"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강형욱이 가수 조권의 반려견 고민 상담을 해주며 반려인의 감정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지난 4일 방송된 KBS2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조권과 조권의 어머니가 2마리의 반려견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권은 세 마리의 반려견 가가, 비버, 페리 중 파양의 아픔이 있었던 페리가 우울증이 있는 것 같다며 고민을 털어놨다.


조권의 가족은 올해 초 오랫동안 키우던 반려견 행운이를 떠나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그러나 조권의 어머니는 마음속으로 아직 행운이를 보내지 못했고 유골함 또한 집에 가지고 있었다.


페리를 돌보다가도 갑자기 그리움이 몰려올 때면 감당을 하지 못하겠다고 어머니는 설명했다.


행운이가 세상을 떠난 이후에 함께 자랐던 페리가 우울한 모습을 보이는 것이 조권 가족의 걱정이었다.


어머니는 "페리를 산책을 데리고 나가면 걷지를 않고 멍하니 주저앉아있다"라고 걱정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이에 강형욱은 "반려견이 상황을 이해하고 우울감을 느끼는 것보다 나의 신이자 우상이라고 생각하는 (반려인이) 우울해하면 자기도 그 감정을 공감한다"고 조언했다.


행운이가 떠나고 슬퍼하는 엄마를 보고 페리 또한 공감하며 깊은 우울함을 느낀 것이다.


그제야 페리의 마음을 깨달은 어머니는 행운이의 유골을 집에서 떠나보내기로 마음먹었다.


조권과 어머니는 페리를 위해서라도 다시 힘을 내자고 다짐하며 훈훈하게 강형욱과의 상담을 마무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Naver TV '개는 훌륭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