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녀가 성관계 할 때 바뀌는 충격적인 '뇌' 상태 변화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성관계는 연인과 할 수 있는 일 중 가장 강렬한 경험임에 틀림없다.


서로의 체온과, 숨소리를 느끼며 오롯이 서로에게 집중하는 성관계는 오직 둘만의 강렬하고도 황홀한 경험이다.


그렇다면 성관계라는 강렬한 경험을 하고 있는 우리의 뇌에서는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을까.


내셔널 지오그래픽은 성관계 시 우리의 뇌에서 일어나는 변화를 공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NATIONAL GEOGRAPHIC CHANNEL


공개된 사진은 성관계 중 산소를 소모하는 부분을 보여준다.


붉은색은 정상적인 상태, 주황색은 평균 이상의 상태이며 노란색 부분은 뜨겁게 타오르는 상태이다.


성관계가 진행될수록 뇌는 점차 노란색으로 물들어가기 시작하며 점차 클라이맥스를 향해 달려간다.


이윽고 찾아온 오르가슴에 마치 뇌는 '쾅'하는 폭발이 터진 것처럼 완전한 노란색으로 변신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NATIONAL GEOGRAPHIC CHANNEL


연구결과 오르가슴을 느껴 완전히 노란색으로 변신한 뇌에서는 새로운 뇌세포가 생성된다는 증거가 있다.


또한 오르가슴에 이르렀을 시 거의 모든 뇌의 시스템이 활성화될 만큼 성관계는 뇌에 강력한 자극을 주는 경험이라고 할 수 있다.


이외에도 성관계는 항우울제, 스트레스 완화, 고통 감소 등의 효과를 지닌다.


어느덧 연휴가 절반가량 지나간 가운데 당신의 뇌 건강을 위해 연인과 '뜨밤'을 보내는 것도 좋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