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멀쩡히 걸어 다니고 대화하는 '영상' 공개한 북한

인사이트SBS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0일 만에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 건재함을 과시했다.


이에 그동안 쏟아졌던 건강이상설·사망설 등의 보도를 일축했다.


이런 가운데 2일 오후 3시께 조선중앙TV는 정규방송 첫 순서로 김 위원장의 영상을 송출했다.


약 15분 정도 분량의 해당 영상에는 지난 1일 순천 인비료공장 준공식에 참석한 김 위원장의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


SBS


이날 오전 조선중앙통신·노동신문 등의 인쇄 매체를 통해 김 위원장의 사진을 공개한 데에 이어 영상까지 공개한 것이다.


이는 그간 떠돌던 김 위원장에 대한 소문과 의심을 불식시키려는 뜻으로 풀이된다.


경호원들의 호위를 받으며 행사장에 입장한 김 위원장은 영상에서 멀쩡히 걸어 다니며 인파를 향해 손을 흔들었다.


또한 간부들과 서서 대화를 나누거나 준공 테이프를 자르고 손뼉을 치는 장면도 담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이뿐만이 아니다. 김 위원장은 공장에 대한 설명을 들으며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일각에서는 김 위원장이 살이 오르고 피부가 다소 탄 것 같다는 견해도 등장했다.


실제로 김 위원장이 공개 활동을 중단한 20일간 원산에서 김 위원장의 전용 열차가 포착되며 평양을 떠나 원산에 머무르면서 제트스키와 승마와 같은 야외 활동을 하고 있다는 관측이 제기된 바 있다.


Naver TV 'SBS뉴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