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13일 지급되는 '재난지원금' 받기 전 꼭 알아야 하는 상식 4가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정부가 마침내 곳간을 풀기로 했다. 이번달 13일부터 총 2,171만 가구에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급된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소득이 줄어든 국민을 지원하고 골목상권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의도가 담긴 제도다.  


취약계층 270만 가구는 별도의 신청을 하지 않아도 다음 달 4일 지원금을 받는다. 지급액은 4인 가구 기준 100만원이다.


시민들 사이에서는 이런 경우가 처음이라 절차나 과정이 복잡할까봐 걱정하고 있다. 이 때문에 지원금의 신청 시기나 지급일, 지원금의 형태 등을 놓고 많은 혼란이 예상된다.


30일 행정안전부가 배포한 안내자료를 토대로 재난지원금을 받기 전 꼭 알아야 할 상식 4가지를 정리해봤다. 


1. 신청은 언제, 어디서?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온라인과 방문 신청 모두 가능하다. 온라인으로 신청해야 빨리 받을 수 있다. 재난지원금을 어떤 형태로 받을지부터 결정해야 한다.


취약계층이 아닌 가구는 신용·체크카드 포인트, 지역사랑상품권, 지방자치단체가 배포한 선불카드 가운데 선택할 수 있다.


신용·체크카드 포인트로 받으려면 각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다음 달 11일부터 신청할 수 있다. 포인트는 이틀 뒤인 13일부터 지급된다.


선불카드나 지역사랑상품권 형태로 받으려면 읍면동 주민센터나, 지자체별로 지정된 지역 금고 은행에서 신청 및 방문 수령 가능하다. 현장 방문 신청은 5월 18일부터이다.


2. 받을 수 있는 금액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재난지원금.kr’ 홈페이지에 가서 확인할 수 있다. 홈페이지는 다음 달 4일 개통 예정이다.


조회도 이날부터 할 수 있다. 이 사이트에서는 금액 조회만 가능하며 지원금 신청은 카드사나 은행,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해야 한다


3. 재난지원금을 기부하려면?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재난지원금을 기부하는 방법은 간단하다. 아예 신청하지 않으면 된다.


일정 금액만 기부하고 싶다면 온라인으로 신청할 때나 현장 방문에서 수령할 때 기부 여부와 금액을 신청할 수 있다.


지원금을 받고 나서 혹은 지원금 외 여력을 더 보태 고용보험기금에 기부하고 싶다면 근로복지공단을 통하면 된다.


기부금은 고용보험기금에 편입돼 코로나19로 실직한 노동자나 무급휴직자 등을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4. 어디서 사용할 수 있나요?


경기 하남 스타필드하남에 입점한 H&M 매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경기 하남 스타필드하남에 입점한 H&M 매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아직 정해진 건 없다. 정부는 아동수당이 지급되는 아이돌봄카드의 사례를 참고해서 카드사 및 지자체와 협의하고 있다.


아이돌봄카드는 전통시장, 동네마트, 편의점, 서점, 학원비와 정육점, 과일가게, 빵집 등에 사용할 수 있다.


다만 대형마트·백화점, 면세점, 유흥업소, 복권, 통신료 등에 사용하는 것은 제한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