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량진 최대 '공무원 학원' 수강생 코로나 확진···학원 폐쇄+69명 검사 실시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노량진 대형 공무원 학원을 휩쓸고 있다.


노량진의 한 대형 공무원 학원을 다니는 수강생 1명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7일 동작구는 "노량진에 자리한 공무원 학원에서 강의를 들었던 수험생 A(20, 서초구 32번 확진자)씨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동작구에 따르면 A씨는 지하철 9호선을 이용해 노량진에 도착한 뒤 오후 1시부터 학원 강의를 수강했다. 이후 오후 6시 17분께 택시를 타고 집으로 돌아갔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지하철 이동 과정과 수업 수강 당시 모두 마스크를 착용했다. 강의 수강생은 총 67명이었으며, 참여한 강사는 2명이었다.


다행스럽게도 수강생들은 철저하게 간격 확보를 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지그재그 형태로 떨어져 앉았던 것.


동작구는 함께 강의를 수강한 학생들과 강사 모두 코로나 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확진자의 이동 동선을 모두 방역 완료했으며 학원은 임시 폐쇄 조치를 단행했다.


한편 6일까지 국내 코로나 확진자는 총 1만 331명이 됐으며, 사망자는 총 199명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