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101명 추가 발생…국내 총 9,887명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코로나19의 잔불이 좀처럼 잡히지 않고 있다. 신규 확진자가 101명 발생했다.


1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0시 기준 확진자 101명이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확진자 101명이 추가되면서 국내 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는 총 9,887명이 됐다. 일일 신규 확진자는 74명까지 떨어진 지난달 16일 이후 대체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다만 최근 해외에서 확진자가 유입되고 있고, 크거나 작은 집단 감염이 지속되고 있어 경계가 필요하다.


인사이트뉴스1


보건당국은 역학 조사를 한 뒤 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추가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앞서 국내에서는 1월 20일 첫 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중국 우한시에서 입국한 중국 여성이었다.


신천지예수교회 다대오지성전(신천지 대구교회)에서 슈퍼 전파 사례가 나오면서 확진자는 빠르게 속출했다. 하루 새 800명의 확진자가 나온 날도 있었다.


그러나 의료진의 노고와 헌신에 힘입어 확산세는 점차 완만해졌고, 완치돼 격리 해제된 환자도 빠르게 늘어났다. 누적 순 확진자 역시 20일째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순 확진자는 누적 확진자에서 누적 완치자를 뺀 개념이다. 순 확진자의 감소는 격리 치료를 받는 확진자가 줄었다는 의미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