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버거·커피' 8000개 지하철 방역 힘쓰고 있는 청소 근로자 위해 '플랙스'한 맥도날드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김수애 기자 = 맥도날드가 서울 지하철 청소 근로자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했다.


30일 맥도날드는 서울시 자원봉사센터를 통해 서울 지하철 청소 근로자들에게 총 8천 개의 햄버거와 커피 등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해당 기부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근로자들의 가중된 업무를 응원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비롯됐다.


서울교통공사 발표에 따르면 실제로 코로나19가 확산된 지난 1월 말부터 최근까지 역사와 전동차 내 방역 횟수가 10만 회를 넘어섰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맥도날드는 서울메트로환경(1~4호선), 서울도시철도그린환경(5~8호선) 소속 지하철 청소 근로자들의 노고를 위로하기 위해 빅맥, 아메리카노 이용권을 각 4천 장씩 총 8천 장을 전달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맥도날드는 지난 23일 서울 구로 지역에서 방역 작업을 하고 있는 구로구 새마을 자율방역단과 결식 위기에 놓인 취약 계층에게 맥치킨버거, 파이 4천 개를 전달한 바 있다.


또한 지난 3일에는 대구와 경북지역에서 코로나와 사투를 벌이는 소방관들에게 1955버거 세트 이용권 4,200장을 전달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맥도날드 관계자는 "일정이 정해지진 않았지만 어려운 상황에서 힘써주시는 분들을 독려하고자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라며 "매일 청소와 방역을 해주시는 분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맥도날드는 지난 2013년부터 9년째 행복의 버거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행복의 버거 캠페인은 나눔과 사랑의 손길이 필요한 주변 이웃들과 취약 계층들에게 든든한 한 끼로 햄버거를 제공하는 선행 캠페인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