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인 건축가 비토리오 그레고티 이탈리아서 '코로나19'로 사망

인사이트TGCOM24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세계적인 건축가 비토리오 그레고티가 사망했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6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지 가디언과 건축전문 매체 월드아키텍츠닷컴 등에 따르면 그레고티가 전날(15일) 사망했다.


그레고티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이탈리아 밀라노의 산 주세페 병원에 입원해 있었다. 그러던 중 폐렴 증세를 보이다 사망했다. 향년 92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Pixabay


현재 그의 부인 마리아나 마자도 코로나19 감염증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그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전세계에서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이탈리아는 15일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2만4,747명, 누적 사망자는 1,809명으로 집계됐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그레고티는 이탈리아에서 존경받는 건축가이자 교육가였다. 1927년 이탈리아의 피에몬트 주 노바라에서 태어나 52년 밀라노 공과대학을 졸업했다.


이후 1992년 바르셀로나 하계 올림픽 경기장을 설계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이 밖에도 상하이의 푸장 뉴타운 주택지구, 포르투갈 리스의 벨렘 문화센터(마누엘 살가도 공동 설계)와 프랑스의 프로방스 대극장 등을 설계하면서 많은 이들의 존경을 한 몸에 받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