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컨티넨탈, 최고급 스위트룸과 전용 상영관 포함된 패키지 선보인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는 최상위 스위트룸에서의 1박과 메가박스의 더 부티크 전용 영화관 대관으로 안심하고 프라이빗한 시간을 온전히 즐길 수 있는 '프라이빗 겟어웨이 패키지'를 오는 31일까지 선보인다고 밝혔다.


최대 8인이 이용 가능하며, 호텔 셰프가 준비해주는 인 룸 다이닝과 와인 2병, 엑스트라 베드까지 모두 포함돼 객실 안에서 온전한 휴식의 시간을 보낼 수 있다.


프라이빗 겟어웨이 패키지는 한강 뷰가 한 눈에 펼쳐지는 최상위 스위트룸인 클럽 앰배서더 스위트와 클럽 프레지덴셜 스위트 중 선택해 즐길 수 있다.


클럽 앰배서더 스위트는 각국의 정상들이 이용했던 객실로 별도의 거실, 응접실, 침실 공간 및 월풀 스파를 즐길 수 있는 욕실로 구성돼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클럽 프레지덴셜 스위트는 총 75평 규모로 거실, 응접실, 침실을 갖추고 있으며, 세계 유수의 VIP와 아티스트들이 투숙했던 최상위 스위트룸이다.


여기에 패키지 고객에게는 프라이빗 라운지를 포함한 총 8석의 VIP전용 상영관인 메가박스 코엑스점 '더 부티크 프라이빗' 대관 혜택(약 40만원 상당)을 제공한다.


총 8인이 편안히 누워서 영화를 감상할 수 있으며 전용 프리미엄 어메니티와 전담 룸서비스가 제공되는 전용 극장이다.


원하는 영화와 시간도 직접 선택할 수 있으며, 대관 고객 외에 다른 고객은 마주칠 일이 없기 때문에 프라이빗한 영화 감상이 가능하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프라이빗 영화 감상 외에 모든 혜택은 스위트룸 안에서 온전히 즐길 수 있다.


우선 객실로 제공되는 인룸 다이닝은 웨스턴식 또는 오리엔탈식 중 선택해 8인분의 룸서비스 메뉴를 원하는 시간에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와인 2병과 엑스트라 베드(최대 2개)도 제공돼 늦은 밤까지 객실에서 한강 뷰를 즐기며 추억을 쌓을 수 있다.


오는 31일까지 운영되는 '프라이빗 겟어웨이 패키지'는 최대 8인 기준으로, 가격은 클럽 앰배서더 스위트 선택 시 100만원, 클럽 프레지덴셜 스위트 선택 시 150만원이다. (세금 및 봉사료 별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