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 11℃ 서울
  • 11 11℃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12 12℃ 청주
  • 12 12℃ 대전
  • 11 11℃ 전주
  • 11 11℃ 광주
  • 11 11℃ 대구
  • 13 13℃ 부산
  • 14 14℃ 제주

'포르쉐' 사고 당해 찌그러 졌는데 그냥 보내준 '빅스' 라비 인성

빅스 라비가 자신의 포르쉐 차량에 접촉 사고를 낸 학생에게 비용은 걱정하지 말라며 돌려보냈다는 훈훈한 미담이 전해졌다.

인사이트그루블린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빅스 라비에 대한 훈훈한 미담이 전해졌다.


11일 한 누리꾼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라비 인성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26살 대학생이라고 소개한 글 작성자는 "그제 일요일 오후 5시 여자친구와 킥보드를 타고 놀던 중 조작이 미숙해 넘어졌는데 다치는 것은 물론 옆에 있던 차와 킥보드가 부딪히면서 차량이 조금 찌그러졌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작성자는 "여자친구를 일으켜 수습하려는 와중에 남자 두 분이 다가와 괜찮냐고 걱정했다. 그 당시 너무 정신없고 당황스러웠지만 직감적으로 '이분이 차주시구나' 했다. 여자친구가 너무 아파하기에 일단 차주 분께 연락처를 드리고 헤어졌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사회초년생이었던 작성자는 "차량 파손부위 사진을 찍기 위해 다시 차량에 다가갔을 때 포르쉐임을 확인하고 아찔했다"면서 "어떻게 해야 하나 걱정으로 하루를 보내고 월요일 아침에 비용이 얼마나 나올지 몰라 미리 차주분께 문자를 보내 답장을 받았다"며 주고받은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작성자는 비용이 어느정도 나왔는지 물으며 금액이 크면 미리 준비가 좀 필요할 것 같다는 내용의 문자를 보냈다.


그러자 차주는 "많이 안 다치셨나 모르겠네요. 하필 차가 찌그러져서 더 놀라셨겠어요. 두 분 아직 학생이신 것 같은데 의도치 않게 벌어진 일이라서 금액은 걱정 안하셔도 된다"면서 알아서 처리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인사이트SBS플러스


그러면서 그는 "킥보드 위험하니까 조심해서 다니시고 라비랑 그루블린 음악 많이 사랑해주시면 저는 충분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작성자와 연락을 주고받은 포르쉐 차주가 빅스의 라비였던 것이다. 


그는 "차주 분이 티비에서 보던 라비 님이라 너무 놀랐다. 그냥 넘어가주신 건 정말 감사드릴 일이지만 염치없게 그냥 넘어가긴 마음이 편치 않다"면서 "무슨 말을 해도 부족하다. 뭐라도 해드리고 싶은 마음에 이렇게 글을 남겨 널리 퍼지기를 바라본다"며 감사를 표했다.


라비는 최근 KBS2 '1박2일 시즌 4'에서 활약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