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언제 사라질지 모르지만"···오늘(6일) 새벽 김희철이 갑자기 올린 뭉클한 글

인사이트Instagram 'kimheenim'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데뷔 15주년을 맞아 뭉클한 소감을 전했다.


6일 김희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데뷔 15주년을 기념해 팬들에게 받은 선물 인증 사진을 올렸다.


사진과 함께 김희철은 "어느덧 데뷔한 지 15년이 됐네요"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김희철은 "15년 동안 김희철을 믿어주고 응원해 주셔서 고맙습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Instagram 'kimheenim'


이어 그는 "저를 사랑해 주시는 모든 분들. 어디에서든 우연히라도 마주치게 된다면 꼭 고맙단 말 전하고 싶군요"라고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다.


그러면서 김희철은 "언제 제가 연예계에서 사라질지 모르지만 그래도 여러분의 기억 속에 나쁘지는 않았던 연예인 김희철로 남도록 늘 겸손하겠습니다"라고 뜻깊은 말을 남겼다.


지난 2005년 김희철은 KBS2 '반올림 2'로 슈퍼주니어보다 먼저 데뷔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imheenim'


데뷔하자마자 예쁜 미모로 주목받은 김희철은 이후 가수와 예능을 오가며 구설수 하나 없이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지난 1월에는 트와이스 모모와 열애를 인정하고 예쁜 사랑을 이어나가는 중이다.


한편 김희철이 속한 슈퍼주니어는 지난 1월 정규 9집 리패키지 앨범 '타임리스'(TIMELESS)를 발매하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인사이트SBS '미운우리새끼'


인사이트tvN '인생술집'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