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몸살 앓는 일본에만 '방역 용품' 잔뜩 보내준 중국

인사이트중국 시진핑 주석과 일본 아베 신조 총리 / 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중국이 일본에 '코로나19'(우한 코로나) 관련 방역용품을 제공하기로 했다.


한국에는 제공한다는 말은 전해져오지 않는 가운데 나온 '일본 지원'이다.


27일 중국 외교부 자오리젠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 정부는 일본에 코로나19 방역용품을 제공하기로 했는가"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자오리젠 대변인은 "중국은 이미 일본에 코로나19 검사 키트를 제공했다"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한국이 마스크 등 여러 가지 관련 용품을 지원하는 동안 한국에는 단 하나의 검사 키트도 제공하지 않는 중국이 '이미' 일본에는 용품을 지원했던 것이다.


자오리젠 대변인은 "중·일 양측이 논의를 통해 의료용품을 보낼 준비도 하고 있다"라면서 "우리가 보낸 첫 화물이 일본에 곧 도착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본이 추가 지원을 요청할 경우 중국은 얼마든지 이에 응할 것이라는 말도 남겼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이 같은 소식을 들은 한국 시민들은 통탄을 금하지 못하고 있다. 중국이 일본을 돕는 거는 뭐라 할 일이 아니지만 한국이 이토록 어려운 지금 어떻게 외면할 수 있냐는 말이 나온다.


입국 금지도 당한 데 이어 도움도 못 받는 지금의 상황을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