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역서 지하철 1호선 열차와 충돌한 '10대 소년' 사망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서울지하철 1호선 전동차와 충돌한 10대 소년이 사망했다.


부천역과 중동역 사이에서 사고가 일어났으며, 인천 방향 열차 운행이 지연됐다.


27일 코레일은 "서울지하철 1호선 부천역과 중동역 사이에서 10대 후반 나이의 A군이 사망했다"라고 밝혔다. 


코레일에 따르면 A군은 6시 50분께 경기 부천시 경인국철 부천역과 중동역 사이 선로 옆을 걷다가 인천행 전동차에 치였다. 


인사이트뉴스1


전신에 부상을 입은 A군은 심폐소생술(CPR) 조치를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경찰은 A군이 선로 옆 자갈길을 걷다가 전동차에 치였다고 보고 있지만, 보다 더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다만 투신일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는 투신이 아닌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라면서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A군의 동선이 어땠는지 파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