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부산서 '우한 코로나' 확진자 11명 무더기 추가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지금까지 '우한 코로나'(코로나19) 환자가 5명이었던 부산 지역에 무더기로 확진자가 발생했다. 


23일 부산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확진자가 11명 추가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로써 부산에서 총 코로나19 환자는 16명이 됐다. 앞서 23일 오전 9시 기준에만 신규환자가 123명 추가돼 국내 확진자는 총 556명이었다. 


보건 당국이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해당 확진자의 동선과 접촉자가 파악되는 대로 공지될 전망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대구·경북과 근거리인 부산에 확진자가 폭증할 조짐을 보이면서 보건 당국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현재 코로나19는 대구와 경북을 중심으로 퍼지기 시작한 뒤 전국적으로 번지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검사 중'인 인원이 6천명을 넘고 있어 확진자 폭증은 당분간 멈추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손바닥, 손톱 밑까지 꼼꼼하게 손을 씻고 코 위로 마스크 착용하는 게 가장 중요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