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매매 알선 혐의' 승리, 군 입대 한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가수 승리의 군 입대 날짜가 확정됐다.


21일 스포츠서울은 승리가 오는 3월 6일 입대한다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승리는 6사단 신병교육대 현역 입대를 앞두고 현재 조용히 군 복무를 준비하고 있다.


당초 승리는 지난해 3월 육군 현역으로 입대할 예정이었으나 '버닝썬' 사건으로 인한 성매매 의혹이 불거지면서 검찰 수사를 위해 입영을 연기했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당시 병무청은 "승리에 대해 공정한 병역의무 부과를 위해 수사가 종료됨에 따라 입영통지서를 발송했다"며 일반인과 동일한 절차에 따라 입영 통지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이후 지난 4일 병무청은 승리에게 입영통지서를 다시 발송했고 승리는 입영 연기를 신청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이와 관련해 병무청 관계자는 뉴스1에 복무할 사단과 그의 정확한 입대 날짜에 대해서는 확인해줄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통상적으로 입영대상자들은 월요일이나 화요일에 입영한다. 금요일에 입영하는 경우는 없어 3월 6일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한편 지난달 30일 서울중앙지검은 승리를 상습도박, 외국환거래법, 성매매처벌법 등의 위반 혐의로 불구속기소 했다.


승리는 지난 2015년부터 일본, 홍콩 등지에서 온 해외 투자자들에게 수차례 성매매를 알선하고, 카카오톡으로 여성의 나체사진을 전송한 혐의 등을 받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