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 결혼 발표한지 한 달 만에 "엑소엘 팬들에게 죄송하다"며 심경 밝힌 엑소 첸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엑소 멤버 첸이 결혼 및 임신 발표 후 약 한 달 만에 팬들에게 심경을 밝혔다.


지난 19일 첸은 엑소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 '리슨'에 "제 마음을 어떻게 전해야 할지 수없이 고민하다 이제서야 엑소엘 여러분들께 글을 남기게 됐다"고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그는 "자칫 서투른 말로 상처를 드릴까봐 걱정도 되지만 먼저 그동안 기다렸을 여러분들께 죄송하단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놀라고 당황스러웠을 엑소엘 팬들에게 사과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저에게도 난생처음 일어난 일이라 함께해왔던 엑소엘 여러분께 어떻게 말을 전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 너무 늦게 사과의 마음을 전해드려 다시한번 죄송하다. 앞으로도 노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심경을 털어놓았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결혼 발표 후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은 첸은 한 달 만에 침묵을 깨고 팬들에게 자신의 심경을 전했다. 


일부 팬들은 뒤늦은 사과라며 첸의 태도를 비판했고 특히 멤버 수호가 첫 솔로 앨범을 낸다는 소식이 전해진 상황에서 사과문을 발표한 시기도 부적절했다는 지적이 이어졌다.


앞서 지난달 13일 첸은 갑작스러운 결혼 발표와 함께 여자친구의 임신 사실을 공개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