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모두 31번 신천지 환자와 연관..."총 51명"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에 걸린 확진자가 단기간에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19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 5명을 추가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는 모두 51명이다. 신규 확진자 5명 모두 31번째 환자와 같은 신천지교회로 전해졌다.


보건당국은 현재 즉각 대응팀이 출동해 역학조사를 하고 있으며 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추가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앞서 지난 18일 청정지역이었던 대구에서 해외 여행력, 확진자 접촉이 없는 31번 확진자가 나왔다.


이후 다음날인 19일 서울 성동구에서 1명,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다수가 추가 발생했다.


특히 대구 환자 다수는 31번 환자와 같은 '신천지 교회'에 다닌 것으로 밝혀졌다.


한동안 소강상태를 보이던 코로나19(우한 폐렴) 바이러스가 다시 기승을 부리며 방역 강화에 대한 대비가 요구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우한 폐렴' 확진자는 이미 7만 4천 명을 넘어섰고, 사망자는 2천 명에 육박했다.


앞으로 사망자와 확진자, 증상 의심자 등이 계속 늘 것으로 보여 방역 당국 차원에서 각별한 대비가 필요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손바닥, 손톱 밑까지 꼼꼼하게 손 씻고 마스크 착용을 해야 하며 기침할 땐 옷소매로 가리는 게 가장 중요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