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10명 집단 발생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보건당국이 대구경북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10명 안팎이라고 발표했다.


대규모 확진자가 추가됨에 따라 대구가톨릭대병, 대구파티마병원 등을 제외한 대부분의 응급실은 폐쇄된 상태다.


앞서 19일 경북대병원은 "대구에서 코로나19의 확진자 다수가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해당 환자들은 오늘 아침 재검사를 실시하던 중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환자들은 그저께 밤 10시경 폐렴 의심 증세로 대구 수성구의 한 병원을 거쳐 경북대병원, 동산병원,영남대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


현재 경북대병원 응급실은 폐쇄된 상태다.


한동안 소강상태를 보이던 코로나19(우한 폐렴) 바이러스가 다시 기승을 부리고 있다.


해외 여행 이력이나 감염자 접촉점이 없는 환자가 다수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방역 강화에 대한 대비가 요구된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