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긴 건 '냉미남'인데 성격 엄청 좋아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 맡고 있다는 이재욱

인사이트JTBC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배우 이재욱이 사랑스러운 반전 매력으로 동료 배우 서강준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17일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배우 서강준은 극 중에서 절친으로 호흡을 맞추는 이재욱에 대해 "배역과 싱크로율이 정말 높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재욱이 성격이 너무 좋다. 현장 분위기 메이커로 불린다. 사랑스럽다"라고 말하며 이재욱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재욱은 "강준 선배와 촬영이 많다. 촬영장에 항상 웃음꽃이 피어있다"라며 사랑스러운 '동생미'를 뽐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서울 생활에 지쳐 고향으로 내려온 해원(박민영 분)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서강준 분)을 다시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서정 멜로드라마다.


해당 드라마는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평소 까칠하고 도도한 역할을 주로 맡아온 이재욱은 이번 드라마에서 밝은 미소가 매력적인 엘리트 공무원 이장우 역에 분한다.


특히 이재욱은 서강준과 박민영의 고교 동창으로 서강준과 눈부신 비주얼 케미가 기대된다.


한편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오는 24일 첫 방송된다.


인사이트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jxxvvxxk'


인사이트마리끌레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