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시속 480km" 괴물같은 성능의 35억원짜리 '부가티 시론'의 미친 포스

인사이트Instagram 'lamborghiniks'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티 끌 한 점 없이 깨끗한 외관을 자랑한다.


스포츠카들의 스포츠카라고 불리는 '부가티 시론'의 하얀색 모델에 누리꾼들이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 속 부가티 시론은 특유의 C 라인을 자랑하며 순백의 자태를 뽐낸다.


흰색과 어우러지는 날렵하고 세련된 디자인에 아름답다는 말이 절로 나온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frozenfraim'


실내 디자인 역시 흰색으로 이루어져 있다.


시트, 스티어링 휠 등 차량 내부가 흰색으로 깔끔하게 통일되어 있어 고급스러움과 세련미를 자랑한다.


스포츠카의 왕들답게 성능 또한 어마어마하다.


부가티 시론은 8리터 W16 쿼드 터보 엔진을 탑재해 1,479마력으로 최고 속도 420km/h까지 가능하다.


2017년 9월에는 전 F1 드라이버 후안 파블로 몬토야가 부가티 시론을 타고 0-400km/h 가속에 41.96초로 세계 기록을 수립한 적도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lamborghiniks'


작년 9월에는 부가티 시론의 업그레이드 프로토 버전이 시속 490㎞를 기록하며 300mph의 벽을 깼다.


부가티 시론은 옵션을 제외하고서도 34억 이상의 어마어마한 몸값을 자랑한다.


모두의 드림카인 부가티 시론은 전 세계 500대밖에 존재하지 않는다.


우리에게 익숙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도 부가티 시론을 소유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