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가 작정하고 만들었다"···첫차로 구매하기 딱인 3천만원대 가성비甲 'A클래스 세단'

인사이트Instagram 'mbofboston'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메르세데스 벤츠가 해치백으로만 구성됐던 A 클래스에 세단 모델을 추가했다.


지난 12일 벤츠는 'The new A-Class Sedan'을 발표했다.


The new A-Class Sedan은 한국에서 선호도가 떨어지는 해치백 모델이 아닌 세단으로, 한국형 맞춤형 모델이라고 벤츠는 설명했다.


중대형 세단 시장을 평정한 벤츠가 A 클래스 세단을 발판 삼아 소형차 시장 공략을 시작하겠다는 의도가 읽히는 대목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메르세데스 벤츠 홈페이지


크기는 작아졌지만 벤츠 특유의 중후하고 세련된 매력을 그대로 살렸다.


The new A-Class Sedan은 3-BOX로 대표되는 A 클래스의 디자인적 특징은 그대로 유지한 채 역동적이면서도 우아한 실루엣을 보여준다.


실내 디자인 역시 특별함을 자랑한다.


The new A-Class Sedan의 실내 공간은 탑승자를 포근하게 안아 주는 듯한 인상을 준다.


특히, 계기판 패널과 센터 콘솔 그리고 도어 트림 간의 이음새가 자연스럽게 이어지는 '랩 어라운드(Wrap-around)' 디자인은 탑승자에게 편안함을 제공한다.


또한 터치 패드로 이루어진 실내 장치들은 세련되고 미래지향적인 느낌을 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bofboston'


인사이트Instagram 'thegentlemansuitor'


차체 길이는 4,550㎜이며 트렁크 수납은 405ℓ로 기존 모델들보다 더욱 공간을 넓혔다.


차세대 4기통 2.0ℓ 가솔린 엔진이 탑재돼 최고출력은 190마력이다.


최고 속도는 237km이며 제로백은 7초이다.


에코, 스포츠, 컴포트, 인디비주얼 모드 등 주행모드를 선택할 수 있으며, 사각지대 어시스트, 액티브 파킹 어시스트 등이 기본 탑재됐다.


운전을 도와주는 MBUX(Mercedes-Benz User Experience), 무선 충전, 스마트폰 연동, 헤드 업 디스플레이 등을 통해 편의 시설도 놓치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지난해 벤츠 구매자 중 20대는 2.7%에 불과했다. 가격 장벽이 높은 외제차이기에 20대들에게는 부담스러운 브랜드였다.


The new A-Class Sedan는 이러한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3,980만 원에 시작가를 맞췄다.


새롭게 출시된 A 클래스 세단이 젊은 세대들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Instagram 'mbzlongbeach'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